“나를 놓치지 말고 살피고 살펴라” > 종단소식

한국불교태고종

충남종무원
종도마당 태고종단소식

태고종단소식

한국불교태고종 세종충남종무원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나를 놓치지 말고 살피고 살펴라”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세종충남종무원
댓글 0건 조회 819회 작성일 24-02-24 11:52

본문

58463c8fe04b26e98da7e6e285eb31fe_1708743115_657.jpg
한국불교태고종 운경 종정 예하〈사진〉가 불기 2568년 동안거 해제일을 앞둔 2월 22일 해제법어를 발표하고 해제 후에도 참나를 찾기 위한 수행정진을 놓지 말라고 당부했다. 


운경 종정 예하는 ‘동안거 해제시중’ 제목의 법어에서 ‘견성오도아간아(見性悟道我看我) 간자여경본불이(看者與境本不二) 파정승두증무위(把定繩頭證無爲) 무언동자가가소(無言童子呵呵笑) 견성하여 도를 깨침이란 내가 나를 보는 것/보는 자와 보이는 대상이 본래 둘이 아니다/화두 들어 무위법을 체증했다면/말 못하던 동자가 하하하고 웃을 일이다.’란 게송을 먼저 들려준 후 “삼동결제동안 정진하신 모든 불자에게 격려를 보낸다”고 말했다. 


운경 종정 예하는 이어 “정진이란 내가 나를 알아차리는 것이다”면서 “우주와 내가 하나이며 유정과 무정이 다 같이 나의 본바탕이다”고 강조했다. 운경 종정 예하는 “이 나를 놓치면 안된다”면서 “해제했다고 방심하지 말고 시시때때 행주좌와 어묵동정에서 나를 놓치지 말고 살피고 살피라”고 당부했다.

종정 예하의 동안거 해제법문 전문이다.

佛紀 2568年 冬安居 解制示衆

見性悟道我看我  看者與境本不二
把定繩頭證無爲  無言童子呵呵笑
견성하여 도를 깨침이란 내가 나를 보는 것
보는 자와 보이는 대상이 본래 둘이 아니다.
화두 들어 무위법을 체증했다면
말 못하던 동자가 하하하고 웃을 것이다.

삼동결제동안 정진하신 모든 불자에게 격려를 보냅니다. 선원이건 염불원이건 강원이건 각기 인연 따라 정진하여 오늘 해제에 이르렀습니다. 결제 때 세운 서원을 얼마나 성취했고 조사의 관문을 몸소 뚫었는지 묻고 싶습니다.

정진이란 내가 나를 알아차리는 것입니다.
是甚麽?

실체가 없는 나이지만 나라고 생각하는 이것이 내가 아니라고 부정할 수 없는 나입니다. 이 나는 실체가 없으니, 나라고 하지만 내가 아니고, 그렇다고 나 아니라고 하여 나 외에 따로 나가 있는 것도 아닙니다. 이 나는 나와 나 아님의 둘이 아니고, 우주와 내가 하나이며 유정과 무정이 다 같이 나의 본바탕입니다. 이 나를 놓치면 안 됩니다. 이 나는 현현(玄玄)한 무아(無我)이면서 동시에 역역(歷歷)한 진아(眞我)입니다. 해제했다고 방심하지 말고, 시시때때 행주좌와 어묵동정에서 나를 놓치지 말고 살피고 살피십시오. 咦!

한국불교태고종 제21세 종정
白蓮山 雲林院 老衲 雲耕 雅囑.

김종만 기자 purnakim@naver.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76건 1 페이지
종단소식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299 05-30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279 05-30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402 05-23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642 03-16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610 03-16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820 02-24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698 02-19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876 01-09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962 12-25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997 12-12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962 12-12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936 12-12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909 12-06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1114 11-16
공지사항 세종충남종무원 1299 11-08

검색